로맨틱 가도 첫번째. 유럽여행 독일 로텐부르크, 슈바인 학센

#

독일 로맨틱 가도 도시 로텐부르크,
슈바인학센 맛집 BAUMEISRERHAUS,
시계탑, 마르크트 광장

로맨틱 가도(독일어: Romantische Straße 로만티셰 슈트라세)
독일 남부 뷔르츠부르크 퓌센을 연결하는 고속도로에 위치한 도시이며
도로의 길이는 350km입니다.

1900년 독일에서 첫 번째로 시작된 관광 가도이자
  도시의 루트를 따라가는 테마 여행지이기도 합니다.

프랑크푸르트에서 출발하여 로만틱 가도의 첫 번째 방문지는 로텐부르크입니다.
도시 중앙의 넓은 광장에서는 공연이 한창이고,
많은 관광객들이 모여 구경하고 있습니다.
연간 100만 명이 찾는 관광 도시답게 활기찬 모습이 보입니다. 


첫 번째 경유지 로텐부르크

 

 

로텐부르크 성으로 들어가는 일행

 

 

 

 

 

 

독일어로 '붉다'라는 뜻의 로트(ROT)와 '성'이란 뜻의 부르크(Burg)라 한다.
로텐부르크는 유럽의 아기자기한 동화같은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는 로맨틱 가도의 아름다운 도시이다.

독일 남부, 바이에른 주 북서부의 도시.
타우버 강 상류 연안에 있습니다. 
인구 1만 2,000명/41.68Km2 정확한 명칭은 
‘로텐부르크 옵 데어 타우버(Rothenburg ob der Tauber)’로 
직역하면 타우버강의
로텐부르크로 시적인 이름을 가지고 있다. 

 

 

 

독일 로텐부르크 슈바인학센 맛집 BAUMEISRERHAUS 학센은 돼지 정강이 구이로
겉은 바삭 바삭, 속은 부드럽고 양념이 맛있게 베여있다.

 

 

 

 

 

시청사 Rathus, 시청사 탑(시청 좌측 흰색 건물)에 올라가면
로텐부르크의 전경을 바라볼 수 있다.

 

하얀 시계탑(우측) 구 시청사,  시계 좌우에 있는
창문에서 인형들이 나와 인형극을 보여준다.

 

마르크트 광장(크리스마스 시즌에는 큰 마켓들이 광장에 들어선다)

 

하얀 시계 탑(구 시청사)과 마르크트 광장

 

성벽위로 올라가 성벽을 따라 걸으며 성 밖의 모습도 볼 수 있다.

 

성벽위에서 내려다본 성 안의 도시 

 

 

 

 

 

 

 

중세의 모습이 많이 남아 있어 '중세의 보석'이라 일컬어지며, 
이 곳을 찾는 관광객이 연간 100만
명에 이른다. 
13~16세기에 지어진 시청사에는 높이 60m의 종탑이 있는데, 
고딕 양식과 르네상스
양식이 복합적으로 섞여 있다.
성야콥교회에는 틸만 리멘슈나이더(Tilman Riemenschneider)의
무 조각 작품《최후의 만찬》이 있다.
이 밖에 중세범죄박물관, 장난감박물관 등도 있다.
주요
산업은 섬유업·인쇄업·플라스틱·제조업·전자부품업 등 이다.
작은 마을 이지만 크리스마스 시즌이 되면 매우 큰 마켓이 광장에 들어설만큼 
상업이 활발한 곳
이며, 
로만틱가도와 고성가도가 만나는 곳이기도 해서
교통, 관광의 요충지가 되었다.

 

성벽에서 바라 본 로텐부르크 마을

 

 

타우버 강, 60M 위에 성벽에서 내려다 본 마을의 도로

 

 

 

 

 

 

 

 

 

Gasthof Greifen 그라이펀 호텔의 대표문양

 

 

 

 

로텐부르크 지도보기

 

 

728x90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